일본 생활기/2017年

일본 영주권 신청 2017.02.13

하루 아빠 2017. 5. 1. 13:00
반응형




2017년 2월 13일 (월) 일본에 영주권을 신청 했습니다.


일본에 와서 생활 하면서도 딱히 영주권의 필요성을 못 느꼈었기에 그닥 관심도 없었지만 

딸아이가 태어난 뒤로 주택 구입 계힉을 세우게 되면서 영주권은 (주택 대출을 받기위한) 필수 조건이 되었습니다.


*영주권은 귀화와는 달리 국적 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말 그대로 계속 거주 할 수 있는 자격(비자) 으로 

일본에서는 신용도 문제로 영주권이 없으면 대출 심사를 통과 하기가 상당히 어렵습니다.

또한 영주권을 취득하면 지금 제가 가지고 있는 취로 비자와는 달리 직장(직종)선택에 제한이 없습니다.


언제 이룰 수 있을지 모를 꿈이지만 언젠가는 호주나 뉴질랜드에서 살고 싶은 생각이 있기에

두 나라의 이민과 영주권에 대해서는 엄청 알아 보고 했었는데...

정작 지금 살고 있는 일본의 영주권에 대해서는 거의 무지(無知)에 가까운 상태라 이것저것 알아보고 정보를 찾아 다녀야했습니다.


그러던 중 2015년 11월에 지금 살고 있는 신유리가오카(新百合ケ丘)로 이사를 와서 이전 신고등을 하러 다닐때

집근처에 입국관리국의 출장소가 있어서 상담을 받아보니 지금 저의 상태에서는 일본인(카요)와 결혼(혼인 신고를 )한 뒤 3년이 지나면 

영주권 신청을 할 수 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로부터 1년 3개월....      

드디어 카요와 혼인신고를 한 날부터 3년이 지난 시점에 하루 월차를 내고 카요와 함께 집을 나서서 하루를 어린이집에 맡겨두고

둘이서 같이 입국관리국에 가서 영주권 신청서 함께 각종 증빙 서류들을 제출하고 왔습니다.

(예전에 도쿄에 살때는 시나가와(品川)까지 가야했고 엄청 기다려야 했는데 이제는 걸어갈 수 있는 거리에 기다릴 필요도 없어져서 엄청 편해졌습니다.)

배우자 비자도 이런저런 서류 제출하는게 귀찮아서 지금껏 계속 취로비자(정식으로는 기술/인문지식/국제업무)를 연장하고 있었는데

영주권 신청을 할려니 필요한 서류가 많아서 머리가 아팠습니다.(대부분 카요가 뛰어 다녔지만요..^^;;)





영주권 신청당시 저의 체류자격과 제출 서류는 아래와 같습니다.


입국 후 체류 기간과 자격

2012년 4월 워킹 홀리데이 비자로 입국, 

2012년 7월 인문지식/국제업무 비자 (체류기간 3년)로 변경 

2014년 2월 일본인 배우자와 혼인신고

2015년 7월 인문지식/국제업무 비자 (체류기간 5년) 갱신

2017년 2월 영주권 신청 


제출서류 

                                                                                                           1, 영주권 신청서(사진 1매 부착)

                                                                                                           2, 일본인 배우자의 호적등본 

                                                                                                           3, 가족 전원의 주민표

                                                                                                           4, 재직 증명서

                                                                                                           5, 과세 증명서 및 납세 증명서

                                                                                                           6, 여권

                                                                                                           7, 체류 카드

                                                                                                           8, 신원 보증서 

                                                                                                           9, 신원 보증인의 인감 도장

                                                                                                           10, 신원 보증인의 재직 증명서

                                                                                                           11, 신원 보증인의 소득 증명서  


위에 적어 두고 보니 별로 없어 보이는데 준비하고 신청서 작성하는게 은근히 귀찮았습니다. 


보통 일본에서 영주권 신청에는 10년이 걸린다고 하는데

일본인과 결혼을 하면 최단 3년만에 신청을 할 수 가 있었습니다.

단지 신청을 했다고 해서 100% 승인이 떨어지는 건 아니기에 두근거리면서 결과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신청 후 심사 결과가 나올때까지 보통 6~8개월 정도 걸린다고 하는데

입국 관리국에 신청 할 때 물어보니 빠르면 4개월만에도 나올 수 있다고 하더군요..

저희의 주택 계획을 이루기 위해서 부디 신청후 4개월이 되는 6월이나 7월에 무사히 영주권 승인이 나기를 바랄뿐 입니다.










영주권 신청을 하고 나와서는 카요와 둘이서 결혼 기념일을 겸해서

역앞에 새로 생긴 이탈리안 레스토랑에서 오랜만에 둘이서 간단한 점심을 먹었습니다.

영주권을 포함해서 이런저런 문제들이 어서빨리 해결 되면 좋겠습니다. 






7개월 만에 영주권 취득 했습니다. 

자세한 이야기는 여기를 클릭 해주세요 ^^



아래의  버튼을 눌러서 응원해 주세요 ^^

로그인은 안하셔도 됩니다.